소상공인과 주민이 상생하는 착한 배달앱 ‘광진구 땡겨요’ 본격 오픈!

가맹점, 입점 수수료 및 광고료 X, 업계 최저인 중개수수료 2% 적용

가 -가 +

김석주
기사입력 2022-01-14 [17:59]


‘광진구 땡겨요’ 마을버스 광고판


[yeowonnews.com=김석주] 광진구가 가맹점의 수수료 부담을 줄여주는 착한 배달앱 ‘광진구 땡겨요’ 협약식 및 런칭 행사를 14일 신한은행 본점에서 개최한다.

‘광진구 땡겨요’는 민간 배달앱의 높은 광고료와 중개 수수료의 부담을 낮추고자 신한은행과 협력하여 운영하는 배달앱 서비스다.

광진구는 지난 2020년 서울시 자치구 최초로 공공배달앱 ‘광진나루미’를 개발출시하려 하였으나 서울시 민관협력 기반 ‘제로배달 유니온’에 동참코자 취소한 바 있다. 그러다 코로나19의 장기화로 배달앱 수요가 크게 늘어남에 따라, 가맹점과 이용자 모두 만족할 수 있는 공공배달앱 사업을 재검토하게 되었다.

신한은행에서 중개수수료를 2%로 낮추고 소상공인과 라이더에게 특화 금융서비스를 제공하는 배달앱을 개발한다는 소식에, 광진구는 전국 최초로 신한은행과 협력하여 사업 추진할 것을 제안하였고, ‘광진구 땡겨요’가 탄생하게 됐다.

이를 통해 광진구는 배달앱 개발에 따른 시스템 구축 및 유지보수 비용을 획기적으로 절감하여, 가맹점과 이용자에게 더 많은 혜택을 제공하게 됐다.

‘광진구 땡겨요’ 가맹점에는 입점 수수료와 광고비를 받지 않으며, 중개 수수료는 업계 최저 수준인 2%를 적용한다. 또한 당일 입금으로 빠른 정산이 가능하며, 가맹점 및 라이더를 대상으로 대출상품 특화지원 서비스를 제공한다. 별점 걱정을 없애기 위해 만족 후기로 선호도를 반영하고, 나눔지원금 30만원을 별도로 지원한다.

소비자는 2월 초부터 발행하는 ‘광진땡겨요상품권’을 구입하여 사용할 경우 15%를 상시로 할인받을 수 있으며, 신규가입 시첫 주문 후 재 주문시 각 5천원 할인 쿠폰을 지급받을 수 있다.

더불어 결제 금액의 최대 1.5%가 적립 가능하고, 기타 회원 승급이나 생일에 쿠폰을 발행하는 등 차별화된 혜택을 제공한다. 또한, 최대 3회에 한해 사진리뷰 작성 시에는 100포인트, 영상리뷰 작성 시는 300포인트가 지급되는 등 다양한 혜택을 받을 수 있다.

14일 오전 10시 30분 신한은행 본점에서는 신한은행과 ‘광진형 공공배달앱’ 운영을 위한 민관협력 네트워크를 구축하고자 협약을 진행한다.

같은 시간 건대 로데오 거리에서는 출범 세레모니를 선보인다. 세레모니는 2022년을 상징하는 22대의 라이더들의 무료 배달 서비스로, 건대 로데오거리에서 광진노인종합복지회관으로 이동하여 어르신들에게 배달 음식을 전달한다. 이 장면은 본 행사가 열리는 신한은행 본점과 이원 생중계로 진행된다.

‘땡겨요’ 라이더들은 능동로 20km를 가로질러 복지관 어르신들을 위해 갈비탕과 설렁탕, 감자탕 등을 무료로 전달하고, 새날지역아동센터에는 아이들이 좋아하는 샌드위치와 쿠키 등을 배달할 예정이다.

김선갑 광진구청장은 “코로나19로 인한 비대면 소비문화와 1인 가구, 맞벌이 증가 등으로 배달 앱을 활용한 배달 문화가 활성화되고 있다”라며 “소상공인과 이용자가 상생하는 구조의 ‘땡겨요’가 시장에 조기 정착하여 배달앱 최초로 시도된 지자체와 금융기관 협력모델의 성공사례가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이어 “모두에게 어려운 시기지만 지속적으로 서로 상생할 수 있는 방안을 찾아 함께 극복해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김석주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여원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