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특별시의회, 김달호 의원 “소셜벤처 육성 거점공간으로 더욱 힘써주길” 당부

서울창업허브 성수에 방문하여 15개의 입주기업 격려

가 -가 +

김석주
기사입력 2020-10-27 [11:04]


[yeowonnews.com=김석주] 서울시의회 기획경제위원회 김달호 의원(더불어민주당·성동구 제4선거구)은 26일 오후 2시 서울창업허브 성수를 방문하여 주요시설을 체크하고, 입주기업의 사무실을 방문하여 성과를 지켜보며 격려했다.

15개의 입주기업 중 특히 ‘같다(대표 고재성)’은 대형폐기물 처리를 위한 관련과정을 디지털화해 도시 환경문제 해결에 이바지하고 있으며, 최근 서울 마포구와 업무협약을 체결할 정도로 이슈화 되고 있다.

현장방문을 마친 김의원은 서울시에 “최근 성수동 일대에 고용노동부의 ‘소셜캠퍼스 온’을 비롯해 소셜벤처 허브센터, 소풍벤처스 등 소셜벤처와 지원시설이 집중되고 있다.”며, “서울창업허브 성수가 소셜벤처의 육성 거점공간으로 더욱 힘써주길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한편 서울창업허브 성수는 2011년에 성수IT특화산업지구 지정에 따른 성수지역 산업환경 정비 및 핵심산업 육성을 위하여 성수IT종합센터로 개관했으며, 2020년 도시문제를 해결해 사회적 가치 창출과 기업성장을 추구하는 기술 스타트업을 집중 발굴·육성하고자 명칭을 변경하였다.
김석주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여원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