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채연, 광진구민위해 살균 세정제 1,000개 기부

의료기관 및 취약계층 등 방역소독물품이 필요한 어려운 구민들에게 전달 예정

가 -가 +

김석주
기사입력 2020-02-26 [18:28]


[yeowonnews.com=김석주] 광진구(구청장 김선갑)가 26일 구청 기획상황실에서 가수 ‘채연’에게 살균 세정제 1,000개를 기부받았다.

가수 채연은 “코로나19의 지역 확산을 방지하고 추가 감염자가 생기지 않길 바란다”며 “광진구에서 학창시절을 보냈고 소속사가 위치하고 있어 어려운 시기를 이웃들과 함께 이겨내고 싶은 마음에 기부를 결정하게 됐다”고 밝혔다.

기부된 살균 세정제는 지역 다중이용시설 소독활동에 활용하고 의료기관 및 취약계층 등 방역 소독물품이 필요한 어려운 구민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김선갑 광진구청장은 “기부해주신 살균 세정제는 방역물품 확보가 어려운 취약계층에게 큰 도움이 될 것이다”라며 “우리 구도 코로나19가 조기에 극복될 수 있도록 구정의 모든 역량을 총동원하여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이 외에도 지난 22일에는 익명의 주민이 필요한 분들에게 전달되길 바란다며 마스크 1,000개를 기부했고, ㈜라이온코리아도 손세정제 300여 개를 기부해 선별진료소와 자가격리자 가정에 우선적으로 배부할 계획이다.
김석주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선거(2020.04.02~2020.04.14) 기간 동안에는 모바일에서는 댓글쓰기를 사용하실 수 없습니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여원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