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영 장관, 제주 차귀도 어선사고 현장방문. 인명구조 최선 당부

가 -가 +

이정운
기사입력 2019-11-19 [16:13]


[yeowonnews.com=이정운] 진영 행정안전부장관은 제주 차귀도 선박 화재사고와 관련해 19일 오전 08시 20분에 관계기관과(BH, 국방부, 해경 등) 상황점검회의를 개최하고 동원 가능한 함선과 선박 및 항공기 등을 총동원해 인명구조에 최선을 다할 것을 지시했다.

아울러, 현장상황관리관을 제주도와 통영시에 즉시 파견해 실종자 수색·구조 활동을 현장에서 지원토록 했다.

진 장관은 이어 이날 오후 제주 차귀도 선박 화재사고 제주 광역구조본부를 직접 방문해 구조 및 수습상황 보고를 받았다.

이 자리에서 진 장관은 “해군과 해경 및 지자체의 동원 가능한 함선, 선박, 항공기 등을 총 동원해 수색과 인명구조에 최선을 다해달라”면서 “승선원들의 신원도 신속하게 파악해 가족들에 연락하라”고 지시했다.

한편, 정부는 사고선박 소재지인 통영시청에 행안부와 해수부, 해군, 해경, 통영시 합동 현장수습지원팀을 구성하고 수색과 구조 지원 및 수색상황 등에 대한 현장설명 실시와 실종자 가족들의 건의사항 처리, 숙식.구호 등에 만전을 기할 예정이다.
이정운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여원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