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교육청노동조합 제8대 위원장?사무총장으로 이관우, 이종환 당선

가 -가 +

윤영미
기사입력 2019-11-19 [11:47]


[yeowonnews.com=윤영미] 충청남도교육청노동조합(충교노) 제8대 위원장.사무총장으로 現 재임중인 이관우 위원장, 이종환 사무총장이 15일 당선됐다.

15일 저녁 7시에 종료된 노동조합 전자투표 결과에 따르면 선거인 2695여 명 중 총 2455명이 참여해 91.09%라는 경이적인 투표율을 기록했으며, 이관우.이종환 후보는 이 중 73.7%(1810명)의 지지를 받아 총 세 명의 후보 중 압도적인 지지율 1위로 당당히 당선의 기쁨을 누리게 됐다.

이번 선거는 당선인을 비롯해 총 3개 측의 후보가 출마해 지난 10월31일부터 11월14일까지 총 15일 동안 선거전이 치열하게 진행됐으며, 노동조합은 중앙선관위에서 제공하는 온라인투표시스템을 이용하여 전자투표를 진행했다.
당선자는 2014년 3월 1일부터 현 당선까지 총 3연임(위원장 기준)에 성공하였으며 재임 동안 ▲학교행정실 근무시간 교무실과 동일 적용 ▲자율연수경비 및 각종 수당 발굴 적용 ▲행정실장 직위 발령 ▲각종 연수 확대 실시 등 교육청 측과 협력과 투쟁을 통해 다양한 분야에서 조합원들의 복지 달성에 노력하였다.

당선자는 이번 선거를 통해 ▲학습휴가 상향 및 적용 확대 ▲노동절(5월1일) 정식휴무 쟁취 ▲행정실 및 행정실장 법제화 ▲강제 관외발령에 따른 원거리 통근 수당 신설 ▲공무원 승진시 1호봉 삭감 철폐 ▲초과근무수당 법정 시급의 1.5배 지급 ▲민간근로자와의 역차별 철폐 등 다양하고 획기적인 공약을 제시하여 이의 달성에 최선을 다한다는 계획이다.

이관우 제8대 위원장 당선자는 “노동조합은 젊고 유능해야 한다. 이를 위해 8대 임원진은 파릇하고 능력이 넘칠 것”이라며, “90%를 넘는 압도적 가입율을 기반으로 높은 투표율과 지지율을 등에 업고 감히 넘볼 수 없는 강력한 힘이 있는, 일하고 투쟁하고 조합원과 함께하는, 노동조합의 참된 모습을 보여드리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윤영미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여원뉴스. All rights reserved.